DSLR 카메라 메이커별 단상

지금까지의 기변질을 되돌아 보면, 처음 썼던 후지 S1pro를 제외하고 대부분 캐논과 니콘, 그리고 펜탁스 사이를 오고 갔다. 그 중 가장 오래 쓴 기종은 역시 무난한 캐논, 그리고 개인적인 선호도가 높은 펜탁스의 바디들. 작고 가벼운 기종을 선호했고 렌즈 역시 광각~표준 영역을 커버하는 줌렌즈 하나에 밝은 표준급 단렌즈 하나를 붙여 쓴 경우가 대부분. 가장 만족도가 높았던 조합은 펜탁스 *istDS 바디와 DA 16-45mm F4 렌즈.

▲ 니콘 : 뛰어난 AF 성능과 단단한 만듦새, 보기 좋은 렌즈 디자인, 쨍하지만 어딘가 밋밋한 JPG 화질, D80 이후 좀 나아졌지만 여전히 애매한 오토화이트밸런스, 착한 중고 가격. 가장 카메라다운 카메라.
▲ 캐논 : 무난한 선택, 무난한 바디 디자인, 비싸지만 좋은 렌즈(L), 부실한 UI, 화사한 명부 떡지는 암부 계조(컬러), 여전히 남아 있는 구라 AF, 상하위 기종 간의 현격한 품질 격차, 사진가를 유혹하는 1:1 풀프레임의 로망.
▲ 삼성/펜탁스 : 작고 야무진 바디, 엉성한 디자인, 중독성 강한 컬러 계조, 넓고 시원한 뷰파인더, 폭넓은 렌즈 호환성, 착한 신품 가격, 한숨이 절로 나오는 AF, 엿 같은 국내 AS.
▲ 소니/미놀타 : 어설픈 JPG 화질, 어설픈 AF 성능, 멋진 바디, 비싼 렌즈, 왠지 어울리지 않는 브랜드.
▲ 후지필름 : 화려한 색조, 5% 부족한 바디, 신품 중고 모두 착하지 않은 가격.
▲ 올림푸스 : 포서드의 한계? 한 번도 써 본 적이 없고 써 볼 계획도 없음.
▲ 시그마 : 포베온 CCD가 아까워.
▲ 엡손 & 라이카 : 누가 선물해 주면 감사하지만 내 돈 주고 사고 싶지는 않다.
▲ 코닥 & 콘탁스 : 철 지난 1:1 풀프레임의 로망.

전반적으로 익숙한 필름 시절에 비해 사용 기간은 훨씬 짧고 만족도는 떨어진다. 1년이 멀다 하고 신기종이 쏟아지고, 신기종의 화질이 점점 더 개선되는 만큼 기변 충동이 잦다. 필름 시절에는 렌즈에 욕심을 많이 냈던 반면, DSLR은 소위 번들 렌즈들의 성능과 가격이 좋아진 만큼 바디에 대한 욕심이 훨씬 크다. 두 해 전에 다시 필름으로 돌아가고자 시도했지만, 석 달 만에 결국 실패. DSLR의 편리함에 젖다 보니 다시 필름으로 돌아가기 어렵다. 한마디로 귀차니즘.

지난주에 펜탁스 K100D 세트를 처분하고 니콘의 초저가 바디 D40 + 렌즈 두어 개를 질렀는데 … 사실 얼마나 버틸 수 있을지는 스스로도 의문이다. 밋밋한 니콘의 사진을 보니 익숙한 펜탁스의 색감에서 벗어나기가 쉽지 않을 듯. 냉정하게 살펴보면 이 모든 기변은 결국 1:1 풀프레임으로 가는 중간 단계. 필름 시절 사진을 배우고 익숙한 터라 크롭 바디에서는 결코 만족하지 못하는 원죄가 있다. 결론은 오디(캐논 5D)인가? 흠흠 -.,-

p.s>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단상입니다. 그러니 태클은 사양 😉

6 thoughts on “DSLR 카메라 메이커별 단상

  1. 가즈랑

    사람이 아닌 물건에서도 저렇게 똑부러지는 개성들이 있다는 게 놀라워요. 그래서 사서 쓰는 사람들은 쏠쏠한 재미도 있는 거겠죠 ^^;

    응답
  2. 하인아빠

    코닥 똑딱이를 수업가는 집 엄마에게 뺏기다시피 하고 펜탁스 100D를 주문하려는 찰나 아내가 “당신 그 큰거 들고다니며 언제 사진찍을래?”라며 협박하는 바람에 산요의 어정쩡한 HD2를 구입할거 같습니다.
    다음번엔 제 손에 캔디가 들려있을 듯 합니다.

    응답
  3. igooo

    캐논은 칼 든…이 아니라 카메라 든 강돕니다.
    개인적으로 캐논 최고의 기술은 주머니 털어가는 노우하우라는 생각이 드네요.

    본의 아닌 캐빠 생활을 오래 하다보니 다른 카메라들은 손에 쥐어도 조작이 너무 낯설어서 이젠 포깁니다.
    렌즈야 표준 줌에 단렌즈, 딸랑 2개니 기변하자면야 걸림돌도 아니지만…이 오랜세월에 걸친 인질효과란…무섭습니다.

    응답
  4. 최진혁

    현재 후지 S5pro를 노리고 총알을 모으고 있는 중인데
    현명한 짓일까요?

    좀더 저렴한 바디를 사고 렌즈에 투자를 히는 것이 좋을지…
    아님 그 돈을 필카에 확 투자하는 것이 더 좋을지…

    흐으….

    응답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