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OS 모하비 업데이트

간만에 맥OS 업그레이드. 시에라를 2년 넘게 쓰다가 하이 시에라를 건너뛰고 바로 모하비로 넘어왔다. 늘 그렇듯이 메이저 업데이트는 무시하고 첫 번째 마이너 업데이트 버전인 10.14.1으로 클린 인스톨했다. 요즘엔 각 애플리케이션이나 서비스의 맥OS 지원이 괜찮아서 딱히 윈도PC가 필요치 않을 정도. 금융과 쇼핑은 모바일에서 하면 되니까 별 문제없다.

그나저나 모하비는 쾌적하다. 안정적이고 속도도 빠른 편. 5년 묵은 맥북프로의 수명이 더 늘었다.

라이카 M10-D


라이카가 또 덕후들의 심장에 불을 댕긴다.
기존 M10에서 후면 LCD 스크린을 없애고 필름 카메라에서나 볼 수 있었던 와인딩 레버를 부활시켰다. 이런 어이없는 짓을 해놓고 ‘M10-D’라고 살짝 이름을 바꿔서 1000만원 조금 안되게 가격표를 붙여놓았다. 10년 전이나 지금이나 늘 이 가격이다. 덕후들 지갑을 터는데 라이카만 메이커도 없다. 징한 놈들.

별마당 도서관

2015년 리모델링 후 상권이 죽어가던 코엑스가 2017년 별마당 도서관이 들어서면서 다시 살아났다는 얘기를 들었다. 방문해 보니 ‘책방이 이렇게 변신할 수도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코엑스의 새로운 랜드마크답네. #코엑스 #별마당도서관 #서울촌놈 #삐에로쇼핑은별볼일없더라

피스넷 이어핏 블루투스 이어폰

한 1년 남짓 QCY QY11 이어폰을 잘 쓰다가 음질 한계로 인해 애플 에어팟을 심각히 고민했지만 … 그냥 싼 걸 쓰기로 했다. 그래서 선택한 것이 피스넷 이어핏(EarFit). 2만원이 안 되는 저렴한 가격에 무난한 블루투스 이어폰인데 그래도 QY11보다는 차음 성능이 좋아 음질이 조금 더 낫다.
이걸로 또 한 1년 버텨보자꾸나.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