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다보면 …

세상을 살다보면 그럴 때가 있더라.
아둥바둥 허우적거리는데 지나보니 결국 제자리인 거.
힘이 쭉 빠지고 마음이 공허해서 아무 생각도 나지 않는다.

오늘이 바로 그런 날이었다.

더 읽어볼 만 한 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